분야별정보

본문 시작
농업기계화

연대별 주요 기계화사업 추진현황

  • ‘60년대부터 식량증산을 통한 식량자급율을 높이고자 농업기계화 촉진사업을 시작했으며, 지원초기에는 방제기, 양수기 등 재해대책 기종을 중심으로 공급해 오다가 '72~'76년까지 재해대책용 농업기계로 확대, '77~'81년까지는 쌀 증산을 위한 트랙터, 이앙기, 바인더, 콤바인 등 이앙과 수확작업 기계화 위주로 전환하여 공급하였다.
  • ‘78년 12월 『농업기계화 촉진법』 제정으로 제도적 기반이 마련되면서 ‘80~’90년대에는 벼농사 일관기계화 촉진을 위한 보조공급을 확대한 시기로 '93~'97년까지는 일반농가 농기계 반값공급(200만원 기준 50% 보조)정책으로 농업기계화율이 크게 제고되었다.
  • 한편, 농업기계화 이용효율을 향상시키고자 '81~'99년까지 공동이용조직 1,856개소를 육성하였고, '92~'99년까지는 쌀전업농 3,923호에 농기계 구입을 지원하는 등 국민의 주식인 쌀 증산을 위해 전력을 다했다.
  • 2000년대 들어서 생산비 절감 기계화 촉진에 중점을 두고 융자공급 지원정책으로 전환했으며, 연리 3%로 농기계 가격의 70% 융자(쌀 전업농은 90%)를 정책자금의 효율적 집행을 위해 농업종합자금으로 지속 지원하였다. ‘05년 과잉투자 억제를 위해 트랙터 등 대형농기계 융자상한제를 도입하였고, ‘06년 1천만원 미만 농기계는 정책자금 이차보전사업으로 지원정책을 변경했다.
  • 이후 2004년부터 농기계 이용율 제고를 위한 임대사업을 추진해 오고 있으며, ‘16년까지 480억원을 투자해 16개 시군에서 46개소를 운영중으로 ’17년도에 4개 시군에 4개소(40억원)를 추가 지원할 계획이다.
    농기계임대사업 운영시군(16개시군)
    * 춘천, 원주, 강릉, 동해, 삼척, 홍천, 횡성, 영월, 평창, 정선, 철원, 화천, 양구, 인제, 고성, 양양

농기계 보유현황(2015년말기준)

농기계 보유현황(2015 년말 기준)
구분 트랙터 이앙기 콤바인 건조기 관리기
보유대수(대) 강원 19,734 13,459 4,338 15,768 18,451
전국 282,829 213,346 78,961 320,591 407,163
전국대비 7.0% 6.3% 5.5% 4.9% 4.5%

주요성과

  • 트랙터, 이앙기, 콤바인 등 보급 확대로 적기영농 실현 및 안정생산에 기여
  • 농기계임대사업 , 중고농기계거래 확대로 이용율 제고 및 농가부담 경감
  • 수요기반 확충으로 신제품 연구개발 및 수출확대 등 농기계산업의 발전을 유도

추진방향

  • 농기계 안전관리 강화로 농업인 보호
  • 농기계 이용율 제고를 통한 생산비 인하 유도
  • 여성·고령농 경영비 절감을 위한 소형농기계 중점 공급
  • 농기계 임대사업 추진 확대 및 운영 활성화
  • 농업인의 수리불편을 덜어주기 위한 농기계 사후관리 강화

향후 지원계획

  • 2020년까지 504억원을 투자하여 16개 시군에 50개소의 농기계 임대사업소를 운영할 계획으로 지역실적에 맞는 맞춤형 농기계 위주로 지원할 방침이다.
  • 또한, 사업주관기관인 농협을 통해 정부지원대상 농기계를 연리 2.0%(고정금리) 또는 변동금리로 1년거치 4~7년 균등분할상환 조건으로 지속 지원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