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시작
민속

소모는 소리와 농사일 노래

일부 지역이다. 삼척군에는 아라리와 미나리가 함께 분포되어 있고, 양양군은 대부분 아라리를 모심는 소리로 부르는 가운데 서면 서림리에서만 유일하게 모심는 소리로 미나리를 부른 것이 조사되었다. 모심는 소리 '미나리'의 가창방식은 대부분 교환창이나 독창이다.
철원군의 모심는 소리는 "하나 하나 하낙이로구나"를 후렴으로 하는 것으로 경기도 서북부(강화/김포/파주/양주/연천/포천)의 소리와 같은 종류다. 이와 관련된 소리로, 경기도 중남부(화성/용인/이천/안성)지역과 충북일부(음성일부/진천일부)지역에서는 '여기도 하나' 계통의 모심는 소리를 부르고, 경기도 포천군 일부, 고양군 일부에서는 '여기도 하나'로 시작해서 번갈아 숫자를 세어 나가는 '열소리'라는 교환창방식 모심는 소리를 불러 주목된다. 이들 '여기도 하나'계통의 모심는 소리는 곡조가 수심가조에 속하는 것이어서 서도소리권과의 연관성을 짐작케 한다.

논매는 소리 '방아소리', '단호리', '상사데', '뎅이소리', '덩어리소리'는 모두 영서지역에 분포하는 논매는 소리이다. 먼저 '방아소리'는 영서지역의 위 아래로 길게 분포되어 있고, 강원도 이 외의 지역을 포함하여 크게 보았을 때는 한강을 중심으로 분포한다고 할 수 있다. 가장 본격적으로 불렸던 지역은 충북으로 북쪽 지역인 단양, 제천, 중원, 괴산, 음성, 진천, 청원군 등이고, 경기도 연천, 포천, 파주, 가평, 양평, 용인, 여주, 평택군의 일부 지역, 충청남도 천안군, 대전시, 금산군의 일부 지역, 경상북도 문경, 예천, 의성, 영풍군과 봉화, 상주, 선산, 달성, 고령, 의성군 일부에 분포되어 있어 그 권역이 한강과 깊은 관련이 있음을 알 수 있다. 충북의 경우는 '긴방아', '중거리', '자진방아' 등으로 구분되어 다양한 형태로 불리워진 반면, 강원도는 원주군에만 '긴방아소리'가 분포되어 있고 나머지 대부분의 지역에서는 '에여라 방아요' 정도로 뒷소리가 고정되어 있다. 다만 영월군 수주면 무릉리의 경우는 '위 위 여 응아 방아요'로 충북의 긴방아보다는 짧지만 비교적 길게 부르는데 다른 지역에서는 거의 찾아 볼 수 없는 특이한 형태다. 그리고 횡성군 횡성읍 추동리에서 부른 '에헤 헤여두 방아로다'는 그 동네의 '뎅이소리'와 같은 곡조로 일반적인 방아소리와는 차이점이 있다. 방아소리가 조사된 지역은 춘천군 신동면 증2리, 남면 발산1리 / 횡성 우천면 정금리(세벌), 청일면 춘당리 / 홍천읍 삼마치리, 동면 좌운리, 서면 모곡리 / 원주 흥업면 매지리 회촌(초벌), 분지동(초벌), 귀래면 운남리(초벌) / 철원 동송읍 상노리(두벌), 갈말읍 토성리(두벌) 등이다.

논매는 소리 '단호리'(또는 '단허리')는 주로 영서 남부지역에 분포하여 홍천군을 경계로 더 이상 올라가지 않는다. 구체적으로 조사된 지역은 횡성군 청일면 초현리, 춘당리, 횡성읍 추동리, 공근면 학담리 / 홍천군 홍천읍 삼마치리, 남면 유치리, 동면 좌운리 / 원주군 흥업면 매지리 회촌, 분지동, 부론면 흥호리, 정산리, 소초면 교항리, 호저면 주산리 / 평창군 방림면 계촌리, 용평면 백옥포리, 평창읍 노인회관 / 영월 수주면 운학리 등이다. 강원도 이외의 단호리 분포 지역은 충남 천안군, 연기군과 충북 제천, 중원, 음성, 괴산, 진천군 그리고 경기도 여주, 이천, 양평군 등으로 전체적으로 보면 동북쪽에서 남서쪽으로 분포한다는 것을 알 수 있다. 뒷소리의 형태는 '어화 얼씬 단호리(단허리)야'로 곡조나 사설에서 변화가 거의 없다. 그리고 대부분의 지역에서 기능 또한 비슷하게 초벌에 호미로 맬 때 부른다.

논매는 소리 '상사데'는 농업노동요에서 전국적으로 가장 널리 불리는 상사소리 계통이라고 할 수 있다. 그러나 상사소리는 그 기능 뿐아니라 곡조와 뒷소리가 다양한 형태로 분화되어 있기 때문에 매우 복잡하여 여기서는 강원도에 분포된, 뒷소리 '얼럴럴 상사데야'를 가진 것에 한정해서 그 분포상황을 살펴보고자 한다. 구체적으로 상사데소리가 분포된 지역은 강원도 화천, 춘천, 인제, 홍천, 횡성, 원주군 등이고, 평창군의 일부 지역에서도 그 흔적을 찾을 수가 있다. 넓게는 충북의 단양, 제천, 중원, 음성, 진천, 괴산군 등과, 충남의 대전시, 천안군, 청양군 일부, 경기도 파주, 양주, 양평, 여주, 이천, 화성, 김포군 등에 분포하고 있어 방아소리 분포지역과 비슷한 권역을 이루고 있다. 뒷소리의 형태는 '얼럴럴 상사데야'가 가장 보편적인 형태이고, 기능은 충청북도 등과 마찬가지로 초벌 보다는 두벌맬 때 주로 부르던 소리이다. 다만 원주군 호저면 주산리의 경우는 세벌맬 때 부르는데 뒷소리가 '아 에 어러리요 허어 에헤가 상사데야'로 아라리와 섞여있는 특이한 형태다. 원주군 흥업면 매지리 분지동의 상사데소리는 초벌에서 김을 거의 다 매고 마무리하는 소리로 불렀다. 그리고 인제군 상남면 상남리의 상사데소리는 뒷소리가 '에헤야 얼러 상사데요'로 곡조와 함께 약간의 변화가 있다. 상사데소리가 조사된 지역은 원주군 호저면 주산리, 흥업면 매지리, 소초면 교항리, 부론면 흥호리 / 횡성군 청일면 초현리(두벌), 우천면 정금리(두벌), 공근면 학담리(두벌) / 홍천군 동면 노천리, 좌운리, 삼현리, 홍천읍 삼마치리, 서면 모곡리 / 춘천군 서면 방동리(초벌), 신북면 천전리, 남면 발산리 / 화천군 사내면 광덕리 / 인제군 상남면 상남리 등이다.

논매는 소리 '뎅이소리'는 다른 논매는 소리보다 오래된 것으로 생각되는 소리로, 자료가 부족하여 전모를 파악하기 어렵다. 뎅이소리는 집단노동요로 선후창이 아니라 제창으로 부른다는 것이 특징이나 노랫말에는 지역적으로 공통점이 없다. 조사된 지역과 뒷소리의 형태를 보면 '에이 아아오이 이에이 이이요 이에' 반복(횡성군 우천면 정금리(세벌)/청일면 춘당리), '어허 네여도 넹겨를 줘요' 반복(횡성군 횡성읍 추동리), '에에야 오호라..' 반복(홍천군 동면 좌운리), '에 이 에 이...'(홍천군 서면 모곡리), '오 오 오 위이'(양구군 양구읍 이리(쌈싸는 소리)) 등으로 다양하게 나타난다.

뎅이소리와 좀 다른 '에얼싸 덩어리요'는 철원군 김화읍 도창리(초벌), 갈말읍 토성리(초벌), 동송읍 상노리 등에서 조사되었다. '뎅이'와 '덩어리'라는 말에서 한종류의 노래로 볼 수도 있으나 덩어리 소리는 선후창의 집단노동요이고 곡조에 있어서도 뎅이소리보다 훨씬 단순하다. 참고로, '덩어리'라는 말이 들어가는 논매는 소리로 경기도 화성, 평택과 충남 당진, 서산, 태안, 아산, 온양, 청양, 천안, 홍성, 연기, 예산, 부여 등 거의 모든 지역에서 '얼카 덩어리' 또는 '에하 덩어리' 소리가 분포한다.

소모는 소리와 농사일 노래
번호 제목 소리듣기 가사보기
16

횡성 논매는 소리-단허리/상사데야

소리듣기 가사보기
15

철원 콩농사 소리

소리듣기 가사보기
14

춘천 논매는 소리2-방아소리

소리듣기 가사보기
13

화천 논매는 소리-상사소리

소리듣기 가사보기
12

원주 모심는 소리-자진아라리

소리듣기 가사보기
11

춘천 논매는 소리1-상사소리

소리듣기 가사보기
10

철원 소모는 소리-논가는 소리

소리듣기 가사보기
9

철원 모심는 소리-하나소리

소리듣기 가사보기
8

철원 논매는 소리-방아타령

소리듣기 가사보기
7

철원 소모는 소리-밭가는 소리

소리듣기 가사보기
6

인제 소모는 소리- 밭가는 소리

소리듣기 가사보기
5

홍천 소모는 소리-밭가는 소리

소리듣기 가사보기
4

인제 소모는 소리-밭가는 소리

소리듣기 가사보기
3

평창 소모는 소리-밭가는 소리

소리듣기 가사보기
2

양양 소모는 소리-밭가는 소리

소리듣기 가사보기
1

횡성 모심는 소리-미나리

소리듣기 가사보기
목록
공공누리 2유형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 정보 제공 부서 :
    문화유산과
  • 연락처 :
    033-249-3396